원순씨 채널
youtube instagram kakao blog twitter facebook
20°
날씨
2019-03-31 / SUN
03:41 PM
종로 세종대로
원순씨 채널
youtube instagram kakao blog twitter facebook
20°
날씨
2019-03-31 / SUN
03:41 PM
종로 세종대로
원순씨 채널
youtube instagram kakao blog twitter facebook
20°
날씨
2019-03-31 / SUN
03:41 PM
종로 세종대로
원순씨 채널
youtube instagram kakao blog twitter facebook
20°
날씨
2019-03-31 / SUN
03:41 PM
종로 세종대로
원순씨 채널
youtube instagram kakao blog twitter facebook
20°
날씨
2019-03-31 / SUN
03:41 PM
종로 세종대로
소셜시장실 핵심콘텐츠

원순씨 메가폰


시민 3명 중 2명 “불법 촬영 불안” 느껴… 서울시-6개 기관 근절 나선다

  • 소셜시장실
  • 2019.06.17
  • 326
서울시민이 불법 촬영에 대한 시민의식 조사결과

서울시민 1,500명을 대상으로 불법 촬영에 대한 시민의식을 조사한 결과 시민의 69%, 3명 중 2명꼴로 일상생활에서 불법 촬영으로 인한 불안감을 느낀다고 답했다. 불법 촬영에 대한 불안감은 숙박업소(43%), 공중화장실(36%) 순으로 높게 나타났으며 실제 불법 촬영이 의심되는 장소를 이용할 때 “화장실 등에 구멍이 뚫려있는지 확인(61%)”하거나, “외부 화장실 등은 가급적 이용하지 않으려(44%)”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서울시는 시민들의 불법 촬영 불안을 해소하기 위해 공중화장실, 민간이 요청한 건물을 중심으로 벌여온 불법 촬영 카메라 설치 점검을 올 하반기부터 숙박업소, 목욕업소, 미용실 등 서울시내 전 공중위생영업장까지 대폭 확대한다. 개정된 「공중위생관리법」에 따라 시, 도지사는 공중위생업소인 숙박, 목욕업소에 카메라가 설치됐는지 검사할 수 있으며, 공중위생영업자가 카메라를 설치했을 경우 6개월 이내 영업정지, 업소 폐쇄 등을 명할 수 있다.

특히 서울시는 시민 불안이 가장 높은 장소이자 이번 점검 대상이 되는 서울시내 숙박업소 객실 약 11만 개와 목욕업소를 대상으로 자치구-시 안심 보안관을 통한 현장 합동점검과 점검기기 대여 및 교육을 통한 업주 자율 점검 투트랙(Two-Track) 점검 체계를 갖춰 상시 점검을 한다.




불법촬영 자율점검 업소 스티커

 「불법 촬영 걱정 없는 안심서울」 4대 대책을 추진, 시민들의 일상을 위협하는 불법 촬영을 근절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4대 대책은 공중영업소 점검 강화, 마트 및 백화점 등에 불법 촬영 카메라 점검기기 대여 및 교육, 업소와 시민 대상 ‘명예안심보안관’ 위촉 및 자율점검 시스템 구축, 민-관 ‘불법 촬영 걱정 없는 안심서울’ 캠페인이다.

 이와 관련해 서울시는 17일(월) 17시 신청사 다목적홀(8층)에서 총 6개 민간, 공공 단체와 업무협약을 맺고 「불법 촬영 걱정 없는 안심서울」 선포식을 개최했다. 선포식에는 박원순 시장과 관련 인사 및 서울시 안심보안관, 마을 내 불법촬영 카메라 점검 참여 단체, 시민 등 600여 명도 참석했다.






박원순 시장은 “많은 시민들이 일상생활에서 불법 촬영 범죄로부터의 불안을 호소하고 있는 실정이다. 서울시는 숙박업소, 공중화장실과 같이 시민들의 불안감이 큰 장소부터 불법 촬영 걱정 없는 안심지역으로 만들어 나가겠다”라며, “이번 선포식을 통해 민관이 협력을 약속한 만큼 사명감을 갖고 함께 불법 촬영을 예방하고 시민들이 안심하고 생활할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해 나가겠다”라고 말했다.